제목 없음

처음으로 > 가족소개 > 나소개

      삐뚤삐뚤 써 내려간 글들이 참 정겹게 느껴지는 우리 집 귀염둥이 랍니다.
    제일 좋아하는 것은 자동차 부수기와 부서진 자동차 그리기이며, 만들기와 요리해서 꾸미기를 좋아하는
    아주 아기자기한 남자랍니다.
    어때요!
    이만하면 미래의 남편 감으로 일등이 아닌가요?